Support KACE

$
Select Payment Method
Personal Info

Donation Total: $10.00

Category: 칼럼/오피니언

통합의 리더십 선택해야

by kace

1559년 누르하치의 탄생은곧 동아시아에서 가장 강력한 청나라의 시작이었다. 1616년 후금을 건국하고 아들 청태종 홍타이지가 명을 멸망시키고 ‘청’으로 나라 이름을 바꾸었다. 제4대 강희제에서 제6대 건륭제까지 142년 동안 태평성대를 누리고 1911년 한족손문의…



뒤숭숭한 분위기에 ‘인종주의’가 기승을 부립니다.

by kace

세상 돌아가는 것이 정말 뒤숭숭하다. 사건과 사고가 연속인데 이것이 예전의 그것과는 판이하게 다르다. 그 사고와 사건의 영향과 파장이 상상을 초월한다. 이전엔 한두 명의 사상자에도 놀라서 국가 전체가 나서서 희생자들들 보호하고…



어려운 일이 아니다, 선거판을 따라가자

by kace

대선전을 따라가자. 2016년 대통령선거가 복잡한 양상이다. 매 4년마다 치러지는 대선전에서 이맘때면 선거판의 양상이 대충 보이곤 했는데 이번 대통령선거는 아직 안개속이다. 민주당에선 유력후보가 정해졌는데 공화당은 정치권 외의 후보들이 선전을 이어가기 때문에…



“폴 라이언”, 하원 의장이 되기까지

by kace

인구비례로 구성된 미 연방 하원은 전체 의원숫자가 435명이다. 현재(113회기)는 공화당이 245명으로 다수당이다. 임기 2년의 하원은 정말로 바쁜 곳이다. 법안을 만들고 수정하고 심의하고..등등 365일 내내 눈코 뜰 새 없이 정말로 바쁜…



Archiv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