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0728_135058\ 20150728_123348

20150728_124112

20150728_132653

20150728_124211

2015년 7월 28일, 시민참여센터와 마이크 혼다의원 사무실이 주최하고 워싱턴 정대위와 가주한인포럼이 후원한 위안부 결의안 통과 8주년 행사가 미의회 Rayburn Building에서 열였다.

이날 위안부 피해자이자 위안부 문제 해결을 위해 나선 활동가 이용수 할머니가 참석하였고 마이크 혼다, 빌 파스크렐, 아담 쉬이프 그리고 주디 추 연방 의원이 참석한 가운데 뉴욕과 뉴저지에서 내려간 50여명의 참석자와 워싱턴 인근의 한인들이 참가하였다.

이날 행사는 가정상담소 성지연 이사장의 사회로 진행이 되었고, 조정래 감독이 직접 들고 첨석한 영화 귀향의 예고편을 시청하였다. 모두들 눈물을 흘렸고 마이크 혼다의원은 너무도 강력한 메세지를 전달해준 영화 귀향을 제작한 감독에게 고맙다는 이야기를 시작으로 일본 정부에게 하루 빨리 성노예 피해자들에게 사과하라고 하였다. 특히 2007년부터 미국에 이어 캐나다와 유럽연합에서 통과된 위안부 결의안을 일본은 더이상 부정하지말고 받아들이라고 하였다. 이어 참석한 의원들의 발언이 있었고 이용수 할머니는 역사의 산 증인이 있는데 일본은 더이상 거짓말로 역사를 부정하지 말라고 하면서 가장 가까운 이웃인 일본이 후대를 위해서라도 평화롭게 이 문제를 해결하라고 독촉하였다. 또 이날 결의안 통과 당시 큰 역할을 했던 당시 공화당 외교위원회 전문위원이었던 데니스 헬핀과 아시아 폴리시 포럼 민디 코틀러가 참가하여 발언하였다.

마지막으로 가주한인포럼의 김현정 사무국장이 2007년 결의안 이후 진행되어 온여러 활동을 소개하고 위안부 기림비와 소녀상에 대한 일본 우익 세력의 준동에 대해 설명하였다.

이 행사를 준비한 시민참여센터는 앞으로 더욱 강력하게 의회를 통한 활동을 만들기로 약속하고 행사를 마쳤다.

Categories: Featured, News, 뉴스
KOREAN AMERICAN CIVIC EMPOWERMENT
NEW YORK OFFICE: 163-10 NORTHERN BLVD. #307 FLUSHING, NY 11358 TEL: (718) 961-4117 FAX: (718) 961-4603
NEW JERSEY OFFICE: 185 BRIDGE PLAZA N SUITE 306 FORT LEE, NJ 07024 TEL: (201) 488-4201